02 이쁜이2011. 8. 18. 00:47


 


이쁜이의 몸상태는 좋아졌다 나빠졌다를 반복하고 있어요.
그래도 못일어나거나 할 정도는 아닌데, 관절염에 호흡기까지 안좋아져서 약을 달고 삽니다.
서 있을때도 항상 어딘가에 기대 있어야 되는데, 약을 먹이다보면 싫다고 온힘을 다해 도망갑니다. ㅡ_ㅡ
저도 이쁜이 약먹이는 스킬이 날로 발전하는 중;;;;

이쁜이 상태가 안좋을 땐 포스팅이 잘 안되네요;;;;

흙놀이 하고 싶어하길래 낑낑대면서 대야에 흙 담아 줬더니, 그냥 멍하니 서있기만 하네요. ㅎㅎㅎㅎ 
그래도 꽤 기분 좋아보이는 표정이예요. 
 
 
Posted by 다닭다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예전에 이쁜이가 흙이 가득한 대야에서 파바바박- 하던게 기억나요 :D
    흙 밟고 있으니까 기분이 좋나봐요. 여유로운 표정의 이쁜이 (두번째 사진)
    "이쁜아~ 약 잘 먹고 건강해져야 해!!"

    2011.08.18 14: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약을 잘 챵겨먹여서 조금씩 좋아지고 있어요. 저렇게 서 있다가 흙을 파먹기도 하고, 앉아있기도 해요 ㅎ

      2011.08.23 23:29 신고 [ ADDR : EDIT/ DEL ]
  2. 힘내라

    조류계의 스타가... 화이팅~!

    2011.08.19 22:38 [ ADDR : EDIT/ DEL : REPLY ]
    • 요새 좀 힘이 나는지 약먹일 때 반항도 하고, 뭣보다 식탐이 늘어서 자 먹어서 기특해요+_+

      2011.08.23 23:30 신고 [ ADDR : EDIT/ DEL ]
  3. 비밀댓글입니다

    2011.08.19 23:16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때가 많이 안좋던 때예요. 호흡기가 안좋아져서 힘들게 숨쉬고 그랬거든요. 지금은 휴가 중이라 하루종일 곁에 두고 돌보고 있는데, 출근할때가 걱정이예요..

      2011.08.23 23:32 신고 [ ADDR : EDIT/ DEL ]
  4. 내가 좋아하는 이쁜이~ 얼른 나아라!! 제발!!

    2011.08.20 22:26 [ ADDR : EDIT/ DEL : REPLY ]
    • 나이가 있어서 그런지 좀 기복도 있고, 더디기도 하지만 조금씩 좋아지고 있어요. 특히 식탐이 늘어서 식구들이 뭐만 먹을라치면 달라고 아우성이예요 ㅎ

      2011.08.23 23:35 신고 [ ADDR : EDIT/ DEL ]
  5. 시젤

    많이 좋아졌다니 다행이지만, 그래도 아팠다니 제 마음이 다 아프네요. 하루빨리 완전히 낫길 바랍니다ㅠㅠ..

    2011.08.25 21:05 [ ADDR : EDIT/ DEL : REPLY ]
    • 조금씩 조금씩 좋아지는 것 보면서 위안삼고 있어요.
      잘 먹어서 기특하고 이뻐요 ㅎㅎ

      2011.08.27 15:38 신고 [ ADDR : EDIT/ DEL ]

02 이쁜이2010. 9. 27. 09:23
이쁜이가 좋아하는 흙놀이룰 하려면 여러가지 조건이 충족되어야 합니다.
일단 날씨가 날씨가 좋아야 하고, 집에 사람 있는 휴일이어야 합니다.

바로 추석 연휴마지막 날 같이 말이죠 ㅎ




간만이라 아주 신났어요.
그 동안은 주말마다 웬 비가 그렇게 왔는지..








눈 부릅뜨고 뒹굴뒹굴

아무도 방해할 수 없는 포스 ㅋ





다 놀았음




흙터는 이쁜이 뒤로 이쁜이가 파놓은 구덩이가 보이네요.



사진 색감이 다른건 다른 어플을 사용해서 그런거예요 ㅎ




닭들이 상처가 나서 혹시 덧나거나 병균이 들어갈까봐 붕대 감아줬어요.




마냥 신난 이쁜이.



기분좋게 흙놀이를 마친 이쁜이는 약 30분 뒤 물목욕을 당합니다. ㅎ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다닭다닭
TAG , 흙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희

    이쁜이의 행복감이 저에게도 전해옵니다. ㅎㅎㅎ

    2010.09.27 12:16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ㅎ
      씨 뿌린지 얼마 안된 상자들인데, 이쁜이 맘에 드는 것 한개는 그냥 계속 흙을 파게 두거든요.
      어떤것이 선택되는지는 이쁜이 마음 +_+
      정말 간만이라서 실컷 놀았어요 ㅎㅎㅎ

      2010.09.27 14:02 신고 [ ADDR : EDIT/ DEL ]
  2. 시젤

    흙놀이를 할 때조차 포스가 넘치는 이쁜이!!!
    그래도 저런 모습조차 마냥 귀여워 보입니다ㅎㅎ

    2010.09.29 01:15 [ ADDR : EDIT/ DEL : REPLY ]


점점 똑똑해지는 이쁜이.
훼이크 기술이 늘었어요 ㅡ_ㅡ


Posted by 다닭다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개가 땀샘이 없어서 체온이 올라가면 헥헥 거린다는데 닭도 땀샘이 없겠죠?
    어렸을적 여름날 닭을 보면 입벌리고 있었던것이 기억에 있는듯해서요.
    더위는 사람이나 동물이나 모두를 지치게 하는 모양입니다.
    꾀만 늘어가고 ^^

    2010.08.14 08: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더우면 날개를 벌리고 헥헥거려요. 체온도 높은데다 털옷까지 입고있어서 안쓰럽기도 해요 ㅋ
      덥다싶으면 입을 쩍 벌리고 선풍기 앞에서 얼쩡거리기도 합니다 ㅎㅎㅎ

      2010.08.14 17:08 신고 [ ADDR : EDIT/ DEL ]
  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쁜이 점점 사람이 되간다능 ~~~ ㅋㅋㅋ
    이쁜이는 모래에서 목욕하고, 발만 물에 담구나요? 물로 전체적인 사워를 하진 않구요?
    미요는 일주일-이주일에 한번씩 목욕해요. 받아준 물에 첨벙거리면서~

    2010.08.14 14: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한달에 한번정도 물로 목욕시켜요. 스스로 하진 않고, 2인 1조로 씻겨주고 말려줍니다 ㅎㅎㅎㅎ
      외출하거나 흙놀이 했을때, 너무 더울때 족욕을 자주 시켜주고요. ㅎ
      미요는 스스로 목욕하다니 기특해요 +_+

      2010.08.14 17:10 신고 [ ADDR : EDIT/ DEL ]
    • 2인 1조 ㅎㅎㅎ 이쁜이도 강아지처럼 씻겨주려고 하면 도망가나요? ㅎㅎ
      미요같은 모란이(모란앵무)들은 보통 2-5일에 한번씩, 적어도 1주일에 한번씩은 하는 것 같은데
      미요는 자주 하면 일주일에 한번, 보통 10일-2주에 한번씩 해요 ㅎㅎ

      2010.08.14 17:20 신고 [ ADDR : EDIT/ DEL ]
    • 네.. 씻기려고 물을 받으면 멀찌감치 떨어져 숨어있다가, 욕실에 안고 들어가면 거세게 항의합니다 ㅎㅎㅎㅎ

      2010.08.16 13:07 신고 [ ADDR : EDIT/ DEL ]
    • 거세게 항의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생각만 해도 귀여워요 @ㅅ@
      미요는 거세게 항의해도 한손에 잡히는데 이쁜이는 ㅋㅋㅋㅋㅋ

      2010.08.16 20:58 신고 [ ADDR : EDIT/ DEL ]
  3. 이쁜이의 털바지...
    이 여름엔 힘들만하죠 ㅋㅋ

    2010.08.16 22: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체온도 높은 데다 닭털코트까지 입어서 매일 헥헥 거립니다 ㅋ
      하지만 겨울엔 춥다고 덜덜덜덜 매일 떨어요 ㅡ_ㅡ

      2010.08.17 22:40 신고 [ ADDR : EDIT/ DEL ]
  4. 귀요미이쁜이

    악-이쁜이 넘 영특하네요.ㅎㅎㅎ
    저러는 거 보면 넘 이쁘겠어요.
    저번에 불끄라고 꼬끼오한 것도 넘 영특해 보였는데
    이런 훼이크까지ㅋㅋㅋ 이뻐요.이뻐~~~

    2010.08.17 16:56 [ ADDR : EDIT/ DEL : REPLY ]
  5. 미희

    꾀돌이 살아있을때 더워하면 날개쭉지안에다 시원한 물수건을 넣어주면 체온이 금방 내려가곤했어요. 그리고 무릎에앉혀서 등 위로 물수건을 덮고 선풍기앞에 있으면 좋아하곤했지요.이쁜이도 한번 그렇게 해보세요.

    2010.08.17 17:13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군요. 이쁜이는 족욕 후 선풍기 바람 쐬어 주었는데, 물수건을 이용하면 더 시원하겠어요 ^^

      2010.08.17 22:39 신고 [ ADDR : EDIT/ DEL ]
  6. 시젤

    이쁜이는 날이 갈수록 똑똑해지네요! 영악하달까ㅋㅋㅋ 뭔가 머리 쓰는게 참 귀여워요ㅎㅎ 이런 잔꾀도 부릴 줄 알다니!

    2010.08.18 13:56 [ ADDR : EDIT/ DEL : REPLY ]
    • 나날이 늘어가는 훼이크기술 ㅋ
      혼나면 불쌍한 시늉도 하고, 심심하면 놀아달라고 톡톡 치고 심심할 틈이 없어요 ㅎㅎ

      2010.08.18 16:20 신고 [ ADDR : EDIT/ DEL ]

02 이쁜이2010. 5. 28. 17:20



요 며칠간은 날씨가 맑고 좋았어요
이쁜이가 흙놀이를 하고 싶은지 화분을 자꾸 파헤쳐서 데리고 나갔습니다.


동네 어귀의 자투리땅입니다.
예전엔 이것저것 많이 심어져 있었는데
지금은 귀퉁이에 상추 조금 빼놓고는 아무것도 심지 않은 상태군요.

덕분이 이쁜이에게 좋은 놀이터가 생겼어요 +_+

여기가 놀이터!




탐색하는 이쁜이.




맘에 드는 장소에서 주저앉습니다.




파헤치기




완전 집중.




다 놀고 난 뒤의 늠름한 모습.




마무리는 언제나 꼬끼오~





Posted by 다닭다닭
TAG , 흙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젤

    머리를 파묻고 꼬리를 쳐들고 열심히 흙놀이 하는 이쁜이 귀엽습니다ㅎㅅㅎ
    진짜 잘 놀았는지 표정에서 만족감이 보여요... 마무리는 꼬끼오로군요!

    2010.05.28 19:51 [ ADDR : EDIT/ DEL : REPLY ]
    • 근처 연립주택 창문으로 엄마와 아기가 이쁜이 보고 좋아하고 있었거든요.
      보답의 꼬끼오~~~

      2010.05.28 23:19 [ ADDR : EDIT/ DEL ]
  2. 오오 +_+ 오랜만에 반가운 이쁜이 소식이네요~
    완전 집중하며 파해치는 이쁜이의 통실통실한 뒷태!

    2010.05.31 20:10 [ ADDR : EDIT/ DEL : REPLY ]
  3. 꼬끼오~ 아우 저 통실통실한 궁둥이 언제봐도 좋아요~

    2010.06.01 01:41 [ ADDR : EDIT/ DEL : REPLY ]
    • 털빨이긴하지만 봉실봉실한 궁둥이털은 봐도 좋고 만져봐도 좋아요 ㅎㅎ

      2010.06.01 16:53 [ ADDR : EDIT/ DEL ]

02 이쁜이2010. 2. 1. 22:22


날씨가 좀 풀렸길래 이쁜이를 데리고 옥상에 갔습니다.



흙!!




파자 파자~

신난 이쁜이




발로 열심히 파헤칩니다.




궁둥이를 하늘로 들고,




힘차게!!


간만의 흙놀이라 신나게 놀았답니다. ㅋ




Posted by 다닭다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 녹색 이상한거

    엉덩이 밑에
    녹색 이상한게 응아죠?

    2010.02.01 22:24 [ ADDR : EDIT/ DEL : REPLY ]
    • 응아가 녹색인건 맞지만, 저건 풀잎같네요 ㅎㅎㅎ

      2010.02.01 22:40 [ ADDR : EDIT/ DEL ]
  2. 이쁜이의 발길질이 카리스마가 넘치네요.ㅎㅎ

    2010.02.01 23:19 [ ADDR : EDIT/ DEL : REPLY ]
    • 근처에서 사진찍겠다고 얼쩡대다가 흙세례를 받기도 합니다 ㅋㅋ

      2010.02.02 08:57 [ ADDR : EDIT/ DEL ]
  3. 시젤

    예전에 저희집 닭이 흙이 없으니 밥통에 앉아서 저걸 하는 걸 봤었는데... 뭐랄까.. 엄청 힘차게 너무 열심히 하더라고요ㅋㅋㅋㅋㅋㅋ
    이쁜이가 열심히 흙을 파헤치는 모습이 상상이 가네요!

    2010.02.01 23:28 [ ADDR : EDIT/ DEL : REPLY ]
    • 힘차게 파고 힘차게 퍼덕거립니다 ㅎㅎㅎㅎ
      추워서 못나갈때는 이불이나 신문지에 대로 파닥파닥 할때도 있어요 ㅋ

      2010.02.02 08:58 [ ADDR : EDIT/ DEL ]
  4. 첫방문인데 닭을 키우시나봐요. 애완용으로 키우시는거죠? 닭도 강아지처럼 주인을 알아보나요? 궁금하네요^^ 추천하고갑니다

    2010.02.02 00:27 [ ADDR : EDIT/ DEL : REPLY ]
    • 식구들을 구분하고 잘 따릅니다. 골목에서 들리는 발소리도 알아듣구요 ㅎ

      2010.02.02 08:59 [ ADDR : EDIT/ DEL ]
  5. 실업자청년

    파자~파자~

    아유 똘망똘망한게 너무 귀여워요

    2010.02.02 00:58 [ ADDR : EDIT/ DEL : REPLY ]
    • 이쁜이는 언제나 똘망똘망하죠 ㅎㅎㅎ +_+

      2010.02.02 09:00 [ ADDR : EDIT/ DEL ]
  6. Jamie cat

    이쁜이는 사랑을 많이 먹고 큰게 보여요~
    얼굴고 해사하고 털도 윤기가 자르르 ㅎㅎㅎ
    근데 벼라님 세자매신가 봐요~
    저도 세자매 중의 막내랍니다><ㅋㅋㅋ

    2010.02.02 14:39 [ ADDR : EDIT/ DEL : REPLY ]
    • 딸부잣집이군요 ㅎㅎ
      이쁜이는 딸만있는 집의 막내로 들어와서 온갖 이쁨을 다 받고 있답니다 ㅋ

      2010.02.02 15:51 [ ADDR : EDIT/ DEL ]
  7. 오랜만의 흙놀이에 이쁜이 신났네요~~ㅋ

    2010.02.02 18:36 [ ADDR : EDIT/ DEL : REPLY ]
    • 마구 신나서 추운지도 모르고 놀았어요 ㅋㅋ

      2010.02.03 08:49 [ ADDR : EDIT/ DEL ]
  8. 우아아...정말 건강해보여요!!!
    그리고 정말 이름처럼 이쁘게 생긴것 같아요...힛...

    2010.02.02 19:42 [ ADDR : EDIT/ DEL : REPLY ]
    • 이쁘다 이쁘다 해주니까 점점 더 이뻐지는 것 같아요 +_+

      2010.02.03 08:49 [ ADDR : EDIT/ DEL ]
  9. 박미희

    이쁜이 신났네요.
    우리 언제 꾀돌이랑 같이 만날까요? 여기는 인천이거든요? 아마도 이쁜이가 "형님"해야할거예요 왜냐하면 꾀돌이가 2살이 더 많으니까요.아차 그런데 이쁜이도 집안에서 키우는데 흙목욕을 하고나면 집안으로 데려와서 목욕은 어떻게 시키나요?

    2010.02.02 22:52 [ ADDR : EDIT/ DEL : REPLY ]
    • 저희랑 멀지 않은 데 사시는군요 +__+ (여기는 수원입니다 ㅋ)
      이쁜이는 다른 닭들을 봐도 크게 관심갖지 않지만, 자기와 닮은 '형님'을 봤을 때의 반응이 궁금하기도 하네요^^
      흙놀이를 한 다음에는 물로 목욕을 시키거나, 드라이로 흙을 다 말려 털어줍니다. 안그러면 집이 흙투성이가 되거든요 ㅎㅎㅎ
      이번에는 드라이로 털어주기만 했어요.

      2010.02.03 08:51 [ ADDR : EDIT/ DEL ]
  10. 저는 왜 물 목욕신을 생각하고 들어왔을까요..ㅋㅋㅋ
    이쁜이는 물목욕은 안하나요^^?

    2010.02.03 10:28 [ ADDR : EDIT/ DEL : REPLY ]
    • 한두달에 한번씩 물목욕을 합니다. 뜨뜻한 물로 비누칠해서 목욕한 뒤, 잘 말려줘요. ㅎㅎ 그럼 닭털이 보송보송해집니다.
      흙놀이만으로는 떡지는 털과 넘치는 비듬을 막을 수 없어요 ㅋ

      2010.02.03 10:39 [ ADDR : EDIT/ DEL ]
  11. 아하~ 이쁜이는 흙으로 목욕을 하는군요^^;;
    저는 왜 목욕이라고 하구선 물이 안나오지~^^;;
    했는데^^ ㅎㅎ

    2010.02.03 15:47 [ ADDR : EDIT/ DEL : REPLY ]
    • 흙으로 온몸을 털어내면서 비듬과 먼지를 털어냅니다. 하지만, 그 뒤엔 흙투성이가 되기 때문에 드라이로 털어주거나, 아예 물루 씻겨줘야합니다. ㅋ

      2010.02.04 09:03 [ ADDR : EDIT/ DEL ]
  12. 역시 닭은 흙을 좋아하는 듯.^^

    2010.02.13 11:07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놀기도 하고 먹기도 하고 소화도 시키도 그럽니다 +_+

      2010.02.16 08:51 [ ADDR : EDIT/ DEL ]
  13. 닭은 파헤치는 습성이 있나요??

    2010.02.20 15:36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밥먹다가도 무의식중에 바닥을 파는 시늉을 하기도 해요. 저 사진은 흙놀이를 위해 땅을 파는 중입니다 ^^

      2010.02.20 23:36 [ ADDR : EDIT/ DEL ]

02 이쁜이2009. 4. 29. 23:41

 

 

부추밭을 돌보는 성실 이쁜이.

 

 

어디보자~~ 부추가 잘 자라나...

부추는 꼭꼭 밟아줘야 잘 자라지 ㅋ

 

 

 

 

 

닭발바닥으로  부추의 감촉을 느끼는 이쁜이

 

 

 

 

 

잘 자라고 있구먼!

 

 

 

 

 

맛도 보고

 

 

 

 

 

냠냠쩝쩝

 

 

 

 

 

잇힝 맛있다!

 

 

 

 

 

다 먹었으니 가봐야지

 

 

 

 

 

떠나기 전에 부추에게 흙을 뿜어내는 이쁜이!!

 

 

 

 

 

초싸이어계(鷄)!!!

 

 

 

 

 

 

 

 

이미지 쇄신 샷

 

왠지 강해보임 +_+

 

 

 

ㅋㅋㅋㅋ

 

 

 

 

'02 이쁜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닭]이쁜이, 잠이 온다온다온다  (16) 2009.05.19
꽃필무렵 이쁜이  (12) 2009.05.15
농사짓는 이쁜이 +_+  (12) 2009.04.29
이쁜이의 즐거운 요가시간  (18) 2009.04.14
이쁜이와 이웃집녀석  (8) 2009.04.09
화보인생 이쁜이  (6) 2009.03.31
Posted by 다닭다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호..뭔가 정말 있어보이는데요^^?
    저도 한번 초사이어견을 찍어봐야겠군요...ㅋ

    2009.04.29 23:50 [ ADDR : EDIT/ DEL : REPLY ]
  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목에서 터졌어요..
    농사짓는이쁜이..ㅎㅎ
    같이 놀고 싶네요..ㅋㅋ

    2009.04.29 23:59 [ ADDR : EDIT/ DEL : REPLY ]
    • 사실은 농사를 방해하는 이쁜이인데 ㅋㅋ

      2009.04.30 09:16 [ ADDR : EDIT/ DEL ]
  3. 카리수마 이뿌니~~ㅋㅋ

    2009.04.30 00:33 [ ADDR : EDIT/ DEL : REPLY ]
    • 부추 뜯어먹는 모습도 카리스마 있죠 ㅎㅎㅎ

      2009.04.30 09:16 [ ADDR : EDIT/ DEL ]
  4. 마지막 컷 너무 늠름해보여요 ㅋㅋ

    2009.04.30 01:03 [ ADDR : EDIT/ DEL : REPLY ]
    • 잘생겼다고 말해주면 더욱 늠름한 포즈를 취해줍니다. +_+

      2009.04.30 09:16 [ ADDR : EDIT/ DEL ]
  5. 이쁜이 제법입니다...전 저런것도 못하는데.ㅠㅠ(먹을줄만 알구,,)
    이쁜아,,,배우고싶구나...^^

    2009.04.30 10:22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 부모님이 키우고, 이쁜이가 짓밟고, 제가 먹습니다. ㅋ

      2009.04.30 14:21 [ ADDR : EDIT/ DEL ]
  6. 닭이 멋져보이긴 처음입니다...ㄷㄷ

    2009.05.21 16:57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