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 이쁜이2009.06.27 09:01

이쁜이의 발!

 

이힛

'02 이쁜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쁜이 성장일기 - 1 꼬꼬마 병아리 시절  (16) 2009.07.04
[축]이쁜이의 5번째 생일  (16) 2009.07.01
닭발!  (12) 2009.06.27
이쁜이의 우월한 산책  (16) 2009.06.22
[이쁜이]개담요 위에서 또리방 또리방  (10) 2009.06.09
엄마고양이는 투명고양이  (18) 2009.06.05
Posted by 다닭다닭
02 이쁜이2009.06.22 17:47

 

이쁜이는 공원 산책을 좋아해요.

사람들이 모여들어 이뻐해주기 때문이죠.

 

 

 

몰려든 팬들과 도도한 몸짓의 이쁜이.

 

 

 

 

 

꼬맹이들이 이쁜이가 나타나자 잘 보겠다고 나무위로 올라갔답니다.

 

 

 

 

 

다들 신났어요 ㅎ

 

 

 

 

 

이쁜이를 에워싼 군중들

 

 

 

 

 

산책은 팬들과 함께.

 

ㅎㅎㅎ

 

집근처 공원에 종종 가는데,

이젠 이쁜이를 알아보는 사람들이 생겼어요 +_+

 

 

 

 

'02 이쁜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축]이쁜이의 5번째 생일  (16) 2009.07.01
닭발!  (12) 2009.06.27
이쁜이의 우월한 산책  (16) 2009.06.22
[이쁜이]개담요 위에서 또리방 또리방  (10) 2009.06.09
엄마고양이는 투명고양이  (18) 2009.06.05
[닭]산책을 나갔지만 뭔가 아쉬운 이쁜이  (12) 2009.05.20
Posted by 다닭다닭

 

 

아침에 일어나면 가장 먼저 눈에 띄는 상대에게 시비를 거는 이쁜이.

 

 

Posted by 다닭다닭

 

 

상추 텃밭상자에는 못 들어가게 하지만 상추는 맘대로 먹어도 되는 이쁜이.

 

 아빠는 이쁜이에게  놀이터를 따로 만들어 주셨답니다 ㅎㅎ

Posted by 다닭다닭
02 이쁜이2009.06.09 18:00

 

 

 

또리방 또리방 이쁜이가 왔어요 +_+

이쁜이는 저 의자위에 앉는 것을 좋아한답니다.

1인용 소파에 개 얼굴이 있는 담요를 깔아놨어요.

 

 

 

포근포근 또리방

 

 

 

 

의자에만 앉아도 화보구나!

 

 

 

 

계속 찰칵대자 거슬리는 이쁜이.

 

 

 

 

급기야 일어납니다.

 

 

 

 

의자 모서리를 톡톡 칩니다.

저건 맘에 안든다는 표시예요.

 

산책 나가서도 맘에 안드는 사람이 와서 뭐라뭐라 말걸면

안고 있는 사람 어깨를 톡톡 칩니다.

저 사람 맘에 안드니 딴데 가자는 뜻이죠 ㅋ

 

 

그리고 이쁜이가 좋아하는 저 의자는

식구들이 옷이나 가방이나 책이나 막 올려놓는다고

엄마가 치워버렸습니다. ㅡㅜ

 

 

 

Posted by 다닭다닭
02 이쁜이2009.05.20 00:43

 

지난 번 날씨 좋던 주말에 찍은 사진입니다.

 

주말에 날씨가 좋으면 산책을 가야돼요.

 

 

 

아무도 없어서 심심해!!

 

 

 

 

무료함에 날개만 마냥 퍼덕이던 이쁜이.

 

 

 

 

얼쑤!!

 

 

 

 

 

Posted by 다닭다닭
02 이쁜이2009.05.20 00:00

 

날씨가 좋아서 산책을 가고 싶으면

저렇게 현관에서 눈빛 어택을 날립니다.

 

 

 

 

나가자!!!

 

 

 

 

눈빛으로 말하는

진정한 사나이 이쁜이.

 

 

 

 

 

Posted by 다닭다닭
02 이쁜이2009.05.19 00:42

 

반으로 접은 방석위에 자리잡은 이쁜이.

 

 

 

 

 

완전 똘망.

눈이 반짝.

 

 

 

 

하지만 그것도 잠시

이내 잠이 듭니다.

 

 

 

닭은 깨어있을 땐 무지 부지런하고,

잘땐 금세 잘 잠듭니다.

부러워요 +_+

 

Posted by 다닭다닭
02 이쁜이2009.05.15 14:04

 

지난달에 이쁜이와 꽃놀이 가서 찍은 사진입니다.

 

꽃놀이라고 해봤자 동네 한바퀴 돌고 끝.

ㅋㅋ

 

 

 

이쁜이도 핸들링이 가능합니다.

 

한 손에 쏙 올라와요 ㅎㅎㅎㅎ

 

 

떨리는 팔 ㅡㅜ

 

 

 

 

 

이쁜이는 사람들이 있는 데서 꼬끼오 하는걸 좋아하지

 

꽃놀이라고 나와서 혼자 덩그렁 있는건 별로 안좋아해요.

 

 

 

 

간만의 외출이 맘에 들지 않음자 온몸으로 분노를 표현.

 

 

 

 

개나리는 지고, 벚꽃도 떨어지고 뭐 그렇습니다.

 

 

 

 

부르면 쫑쫑 달려와요 +_+

 

 

 

힘든 산책 후 지쳐 잠든 이쁜이.

 

 

 

 

'02 이쁜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닭]아무데서나 찍어도 화보인생 이쁜이  (9) 2009.05.20
[닭]이쁜이, 잠이 온다온다온다  (16) 2009.05.19
꽃필무렵 이쁜이  (12) 2009.05.15
농사짓는 이쁜이 +_+  (12) 2009.04.29
이쁜이의 즐거운 요가시간  (18) 2009.04.14
이쁜이와 이웃집녀석  (8) 2009.04.09
Posted by 다닭다닭

 

결국 영화 못보고,

주말이라 은행문은 안열고,

그 다음 월요일에 은행에 몸소 가서 패스워드 바꿨답니다 ㅡㅜ

Posted by 다닭다닭